하기 반사로

萩反射炉

하기 지역은 해안 방비 강화의 일환으로 강철 대포 생산에 필요한 제련소인 반사로를 건설하려는 노력을 기울였습니다. 오늘날 남아있는 유적에는 굴뚝 일부와 10.5m 높이의 안산암 더미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. 하기 지역의 기록에서 1856년 반사로를 잠시 가동했었다는 내용에서 알 수 있듯이, 하기 반사로는 시험 삼아 지어진 것으로 보입니다. 반사로 유적은 니라야마(시즈오카현)와 하기에만 오늘날까지 남아 있으며, 일본의 산업 기술 역사를 알려주는 귀중한 유적입니다.

기본 정보

전화번호
주소 하기 진토 4897-7
영업 시간
휴무일
주차 공간
웹사이트